구라시키

물자 집산지로 발전한 마을 창고가 많은 곳이었던 이유로 '구라시키' 라고 불림
"구라시키 시"는 "주고쿠 지방"중부, "오카야마 평야"의 서부에 위치하고 있다. 물자집산의 땅으로 발전한 마을로, 창고가 많은 곳이었던 이유로, "구라시키"라는 이름이 지어졌으며 오늘날까지도 많은 창고가 남아있다. JR "구라시키 "역의 남쪽, 18세기에서 19세기까지 세워진 85동의 창고와 함께 당시의 마을이 남아있는 일대는, "비칸치쿠(미관 지구)"라고 하여 일본의 중요 전통건축물군 보호지구로 지정되어 있다. 이 곳의 구라시키 강에서는 2척의 배가 왕래하며 경치를 즐기는 뱃놀이체험을 할 수 있다. 밤에는 “미관 지구 야간 경관 조명”을 실시하여 마을을 아름다운 빛으로 밝힌다.18세기 말에 설치된 상야등, 18세기후반부터 사용된 오래된 우체통 등이 마을의 옛 풍경 속의 한 장면으로 남아 있다. 담쟁이넝쿨에 얽힌 붉은 벽돌의 건물이 인상적인 문화복합시설, 아이비스퀘어는 본래 19세기에 세워진 방적 공장이었다. 부지 안에는 "오하라 미술관"이 있으며, 그리스 신전풍의 본관에는 17세기 이후의 대표적인 서양회화가 전시되고 있다.

이 인용 및 기타 정보의 출처 -일본정부관광국

Credits
KURASHIKI VISITORS & CONVENTION BUREAU
Kurashiki kawafunenagashi
OHARA MUSEUM of ART
KURASHIKI IVY SQUARE
Kurashikishi-syouboudan kurashi-kihoumentai kurashiki-higashibundan